[준비하는 재테크-008] 게으른 투자자를 위한 6가지 전략

미국에서 1년동안 신문과 잡지, 케이블TV, 라디오와 인터넷 등을 통해 추천된 펀드와 주식 종목은 무려 4만3000개. 투자자들을 유혹하는 각종 상품과 추천들이 쏟아지는 가운데 금융전문 뉴스 웹사이트인 마켓워치가 단순하고 게으른 투자에 대한 조언을 내놔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노벨 경제학상을 받은 폴 사무엘슨은 ‘투자는 자극적이어서는 안되고 단조로와야 한다’면서 ‘자극을 원하면 800달러를 들고 라스베가스로 가라. 그렇지만 라스베가스에 가든 증권사 객장에서든 부자가 되는 건 쉬운 일이 아니다’고 말했습니다.

마켓워치의 칼럼니스트 폴 B. 파렐은 `게으른 투자자들을 위한 6가지 포트폴리오 짜기` 전략에서 ‘백만장자들은 하루 6분이라는 최소한의 투자시간과 위험없이 여러 종목에 분산투자해 `절대로` 팔지 않는 게으른 포트폴리오를 가지고 있다’며 6가지 전략을 소개했습니다.

1. 절약이 최고의 미덕..10%는 꼭 저축하라.

1996년 미국에서 베스트셀러가 된 ‘이웃집 백만장자’에서 톰 스탠리와 빌 단코는 백만장자들이 가진 공통 습관으로 절약을 꼽았습니다. ‘부자들은 자신이 버는 이상은 절대로 쓰지 않는다. 절약은 부자를 가늠할 수 있는 척도다.’

2. 대박 욕심 버려야..모든 말에 베팅하라

게으른 투자자는 평균수익률로 승부합니다. 야구로 치면 홈런을 칠 욕심은 잊고 단타를 노리라는 것입니다. 머니 매니저인 릭 에델만은 이를 경마에 적용해서 투자자들은 경마를 하는 게 아니라고 지적합니다. 우승마를 모르는 투자자들은 모든 말들의 확률에 투자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3. 눈덩이처럼 불려라.. 복리를 생각하라

25살에 12만달러로 시작해 40년동안 매년 투자를 한다고 생각해보세요. 처음에는 12만달러에 불과하지만, 12만달러를 40년 복리로 계산해보면 65살 은퇴할 때쯤에 당신은 백만장자가 되어 있을 것입니다.

4. 장기투자가 답이다.

`주식투자 바이블`의 저자인 제레미 시겔은 시장은 예상할 수 없다고 말합니다. 금융경제학자인 테리 오딘과 브래드 바버가 6만6400명의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거래가 많으면 많을수록 실제 수익은 적었다는 경험입니다. 시세차익에 따르는 자본과세에 거래비용 등을 감안하면 거래는 비용을 수반합니다.

5. 우량주를 사서 묵혀라.

워렌 버핏은 투자기간을 묻는 질문에 `안 판다`고 짧게 답했답니다. 우량주와 과거 실적이 증명된 인덱스펀드를 샀다면 지수 등락에 관계없이 오랫동안 보유하라는 충고를 합니다.

6. 하루 6분만으로 충분하다.

머니 매니저 에델만이 5000명의 백만장자를 조사해본 결과에 따르면 이들은 하루에 평균 6분만 재테크에 시간을 쓴다고 합니다.  부자들은 나머지 23시간 54분 동안 인생에서 훨씬 더 중요한 가치들(가족, 친구, 스포츠, 취미 등등)에 투자한답니다. 이들은 하루 6분이라는 최소한의 투자시간과 위험없이 여러 종목에 분산투자해 `절대로` 팔지 않는 게으른 포트폴리오를 가지고 있다는 것입니다.

혹시 여러분은 투자에 게으르십니까? 난 게을러서… 라고 말끝 흐린 답변을 하신 적이 있으십니까?  그렇다면 게으른 투자자를 위한 6가지 전략도 생각해 봄직하지 않습니까?

 

김형래 (주)시니어파트너즈 상무. COO (hr.kim@yourstage.com)

 

본 필자 칼럼은 조선닷컴에 게재되었습니다.

http://newsplus.chosun.com/site/data/html_dir/2010/04/13/2010041301887.html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