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5.03.22 대우증권 실전투자대회 10주 평균수익률 9.34%

대우증권 실전투자대회 10주 평균수익률 9.34%

오마이뉴스| 기사입력 2005-03-22 16:13 | 최종수정 2005-03-22 16:13

[오마이뉴스 김연기 기자]올초 대우증권에서 실시한 실전투자대회 참가자들의 평균 수익률인 9.34%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전체 참가자 가운데 87.2%가 수익을 올렸다.

대우증권은 22일 지난 1월3일부터 3월11일까지 10주간 진행된 대우증권 “제4회 KML(Korea Market Leader) 실전투자대회”에서 수익을 거둔 참가자의 비중이 87.2%에 이른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 참가자의 평균 수익률은 9.34%로 나타났다.

총 1만7557명의 투자자가 참가한 이번 대회에서 129명(0.7%)이 100% 이상의 수익률을 기록했으며 50% 이상이 804명(4.6%), 10% 이상이 7927명(45.15%) 등 대회기간동안 수익을 낸 참가자가 1만5318명(87.2%)에 이르렀다.

대우증권 온라인서비스부 김형래 부장은 “주간단위로 대회 참가자들에게 다양한 리서치 정보를 제공한 것이 투자판단에 큰 도움을 준 것으로 생각된다”고 말했다.

이번 대회에 고수익 참가자가 급증하면서 512명의 참가자에게 총 3억8400만원의 상금이 지급됐다.

/김연기 기자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